안녕하세요 아이드리머입니다. 이번 포스팅은 주량 늘리는법 에 대해 알아보기로 합시다! 연말 모임이 많고 새해가 되면 신년회 등 다양한 이름으로 술자리 모임이 많아지는데요! 그래서 이번 포스팅은 주량 늘리는법을 알아보도록 하겠습니다. 정말 정신없이 술을 마시게 되는 연말과 연초에 내 건강도 지키고, 술자리 분위기도 업시킬 수 있는 내 주량 늘리는법에 대해 알아보기로 하죠 ! 주량 정말 늘 수 있을까요 ? 많은 분들이 궁금해 하시는 질문들인데요! 차근차근 알아보도록 해요!



목차)


1. 주량이 늘어날까 ?

2. 주량 늘리는법

3. 숙취해소법




1. 주량이 늘어날까 ? 


과연 정말로 주량이 늘어날 수 있을까 ? 많은 분들이 된다 안된다 갑론을박이 많은 부분 중 하나입니다. 주량은 늘 수 없다는게 정설이라고 하는데요. 이유는 간단합니다. 몸의 컨디션이 아무리 좋더라도. 알콜을 분해하여 생기는 메탄올과 에탄올을 분해할 수 있는 효소들을 몸에서 가지고 있지 않다면 분해가 안되어 힘들게 됩니다. 일반적으로 메탄올을 섭취하게되면 사람이 죽는것으로 알고 있을만큼 독극물이지만, 술을 만들때 효소들이 발효하여 에탄올과 메탄올을 같이 만들게 되어, 소량의 아주 작은 소량의 메탄올을 생성하게 됩니다.



우리가 숙취를 느끼고 취함을 느끼는 것은 에탄올을 분해해주는 AHD(alcohol dehydrogenase)가 있어 이 효소가 에탄올을 아세탈데히하드로 바꿔줍니다. 아세탈데히하드는 아세테이트로 바꿔주는데 아세테이트로 바뀌게 되면 몸은 숙취가 없어지게 되는 것이죠. 결국 중요한 것은 뭐다 ? AHD가 많은 사람일수록 알콜의 분해가 빨리되어 술에 잘 취하지 않게 되고 아세탈데히하드는 독금물 중에도 상급으로 발암을 일으키는 물질이기때문에 빨리 분해시켜주는게 좋겠죠 ? 우리가 흔히 먹는 숙취해소 음료에 이 AHD를 일시적으로 증가시켜주는 효과를 보게해줍니다. 그래서 숙취해소라던가 먹고 나서 후에 술을 먹게 되면 좀 더 덜 취하는 느낌을 전달 받게 되는 것이죠.

과학적으로는 AHD는 유전적으로만 되고 후천적으로 생성이 되지 않는다고 하는데, 이 부분에 대한 것은 술을 마시면 마실수록 조금씩 느는거 같다 라는건 AHD가 생성 됐다기보다 몸이 술에 쩔어버리게(?) 된 것이라는 얘기가 있을 정도입니다. 결론적으로 주량은 늘지 않는다 라는 이야기죠 .

그렇다면 우린 주량을 어떻게 늘려야할까요? 그 이야기를 지금 시작해보겠습니다.





2. 주량 늘리는법


주량을 늘리기 위해 우리는 무단히 부단히 노력합니다. 저 역시도 술을 잘 하지 못하고 정신력으로 먹어야 한다는 대학선배 이야기때문에 마구마구 먹다가 알콜 알레르기가 있다는 사실을 알고 난 뒤부터는 술을 자주 먹지 않습니다. 그래도 피치못하게 먹어야하는 상황이거나 너무 괴로운 상황에 술이라도 먹고취하고 싶을때가 있죠. 이럴때를 위해 주량을 늘리는법을 소개합니다. (일시적으로 늘어나는 것)


8시간 이상의 숙면 / 숙취해소 음료 섭취 / 물을 자주마시기 / 천천히 마시기


나의 몸 상태를 최고의 컨디션으로 유지해주는 것이 중요합니다. 간과 위의 보호를 위해서 말이죠.  그럴려면 8시간 이상 푹 숙면을 취한 상태여야합니다. 숙면은 잠의 질을 뜻하기도합니다. 아무리 많이자도 개운하지 않을떄가 있는데 이럴떄는 나의 수면상태에 대해 관심을 가져봐야합니다. 여하튼 숙면을 꼭 취하고 술자리를 나가야지만, 그나마 약체인 우리는 버틸 수 있습니다. ㅠ.,ㅠ 

숙취해소 음료 중 성분표시가 되어있는 뒷면을 잘 읽은 후 내가 어떤 것이 가장 견디기 힘든가, 먹고 나서 숙취가 심한 사람인지. 너무 술에 빨리 취하는 것인지를 인지하고, 마셔야합니다. 숙취해소음료에도 들어있는 성분들이 다르기때문입니다. 개인적으로는 여명을 가장 좋아하고 추천합니다! 



술자리에서의 TIP은 물을 자주 마셔주는 것입니다. 알콜을 분해할때 필요한 것이 바로 물! 워터 입니다 물을 자주 섭취하는게 바로 주량 늘리는법입니다.

물을 자주 마시고, 화장실을 자주다녀오셔야 알콜이 분해되고 몸에서 빠져나가게 됩니다. 그리고 호흡기로도 나가기떄문에 우리가 술에 쩔어 있을때 가끔 한숨을 계속 쉬는 광경이나 침을 뱉는 광경들을 보게 되는데 이는 알콜을 배출하려는 몸의 의도가 있다고 생각하면 된다고 하네요.


술은 천천히 마시는게 좋습니다. 물론 천천히 엄청 많이 마시면 안되겠지만, 자리를 지키기 위해 아무리 누가 빨리 달리고 달리자 해도 천천히 마셔야합니다. 그래야 남들 뻗을때까지 우리는 그 자리에서 놀 수 있죠. 처음부터 꽐라가 되거나 다음날 몸이 아프면 우리만 손해이기때문이죠. 몸은 우리가 스스로 챙겨야합니다. ! 위에 설명한 것처럼 암걸리는 효소를 몸에 지닐 순 없으니까요 ㅠㅠ

주량 늘리는법은 이렇게 알아보았고 이제 숙취해소 방법에 대해 알아보도록 하죠




3. 숙취해소법


술을 먹고 다음날 아 숙취가 안돼 죽겠다. 막걸리는 너무 힘들다 등 증류가 된 술이 아닌 발효된 술에서 느낄 수 있는 다음날 어지러움과 숙취는 어디서 오는 걸까요 ? 바로 메탄올 입니다. 일반 증류주는 원리가 끓여서 위에 수증기가 결국 술이 되는데 이때 메탄올이 많이 날아가고 아주 극소량만 남게 되지만, 발효주는 끓이지 않고 발효된 그 상태로 먹는 술이기때문에, 발효될때 생성된 메탄올 성분이 그대로 남아있게 됩니다. 그렇다고 해도 아주 극소량이지만요. 증류주보단 많이 남아있게되죠. 맥주도 마찬가지로 발효주입니다. 메탄올의 성분때문에 우리는 숙취를 더 많이 느끼게 된다고 보시면됩니다. 같은양을 마셨을 경우에요.




숙취를 해소 하기 위해선 속을 게워내는분들 운동하는 분들 술X이라고 불리는 화장실을 다녀오시는 분들 다양하지만 어떻게 해서든 몸에서 배출 시키는게 가장 중요하죠. 그럴려면 호흡을 많이하는 운동, 속을 게워내는 것 운동해서 땀을 내는것 사우나를 가는 것 다 도움이 됩니다. 각자 방법에 맞춰서 숙취를해소하시면 됩니다만 가장 바람직한 방법을 알려드리겠습니다.


몸이 정상이 아닐때 격한 운동과 온도차 등은 좋지 않습니다. 우선 화장실을 다녀오신 후 , 정수된 물 미지근한물을 자주 드셔주시고, 꿀물 미지근한 것으로 드시게 되면 더욱 좋습니다. 아침으로는 속이 가벼워 진 후 북엇국과 계란국 을 드셔주시는게 몸을 보호하는데 도움이 되는 것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이상으로 주량 늘리는법에 대한 포스팅을 마무리하겠습니다. 2018년 신년이 다가오는데 한해 마무리 잘하시고, 저는 1월1일에 찾아뵙겠습니다 :)

즐거운 연말되세요!

+ Recent posts

티스토리 툴바